컬쳐디자이너에 대해 알수 있었던 좋은 경험이 되었습니다.